파워볼 가로치기 구간의 실전 노하우

파워볼사이트

파워볼 가로치기 구간의 실전 노하우

오늘의 구간클립은 파워볼 홀 짝으로 봅니다
가로치기 구간 저희가 설명을 좀 드릴까 합니다 이런 구간들은 최근의 파워볼 홀 짝에서
특히나 많이 출현이 되고 있고 다른 구간들에서도 많이 보이는 양상이기는 한데요
약간 복잡해서 그림으로 간단하게 설명을 해드릴까 합니다
크로스 구간 어떻게 파워볼크로스 를 해서 구간 파악을 하면 될지를 어떠한 특징이 있고
어떻게 먹어가면 좋을 지 오늘 설명을 통해 알아가 보도록 하세요

파워볼

오늘 확인해볼 그림은 다음과 같이 생긴 구역입니다
그렇게 막 엄청난 다른 특징들이 있는 곳이 아닙니다
그런데 단지 크로스 되어 있는 구간 엮임을 저희가 발견을 할 수 있었는데요
그래서 오늘 여러분들에게 현실적으로 도움이 될만한 것들이 있을지 한번 말씀 드려볼까 합니다
이렇게 생겼을 때는 과연 어떻게 활용을 해야 할까요
일단 가장 먼저 도움이 될만한 부분은 바로 색상이 크로스 되어 나온다 라고 생각을 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래가 안 되시는 분들을 위해서 그림으로 간단히 보여드릴게요
아래의 그림을 보시면 빨간색 짝 줄 4줄짜리랑 3줄짜리를 쭉 엮어서 가운데로 먹던지
아니면 딱 두 줄만 먹던지 그리고 또 옆으로는 파란색 홀 줄 3줄이랑 5줄짜리를 쭉 엮어서
가운데로 먹던지 어쨌든 이런 식으로 크로스를 해서 나오는 구역이라는 것이 가로치기 구간의
특징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파워볼

가로치기 구간의 경우 항상 장 줄이나 3줄이상의 그림에서 나왔던 그림의 양상이기는 한데요
항상 어떻게 설명을 드릴지를 몰라서 많이 고민을 했던 구간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제일 중요한 건 자주 나오는 만큼 그리고 먹기 힘든 만큼 잘 알아보고 선택을 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오늘 날 아직까지도 기본적인 구간에 대한 파악이 안되어 있으신 분들에게 추천하고 설명 드리고
싶은 구간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저희 또한 처음에 이 구간을 보았을 때에는 헷갈리지 않을 수가 없었는데요
왜냐면 이렇다 할만한 특징이 있는 것도 아닌데 이렇게 색상이 크로스 되어서 나오니까
어떤 것을 강조해서 보여드려야 할지 고민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서 보게 되는 제일 중요한 포인트는 바로 다름아닌 크로스 되지만
이 구간을 실수 없이 다 먹는 것 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먹을 수 있게끔 이렇게 쉽게 나눌 수 있는 같은 색상끼리 연결하는 방법을 택했습니다
물론 여기서 같은 색상 말고 그냥 그대로 262회차부터 시작해서 홀 275까지 먹고
다시 중간에 퐁당 한번 먹고 짝 278부터 시작해서 홀 2까지 먹으면 되기는 하나
그렇게 진행이 되지 않을 수도 있기 때문에 좀 더 특별한 방법으로 나도 수익을 얻어보겠다
라고 하시는 분들은 이 방법을 추천을 드리는 것인데요
여러분들에게도 원활하게 적응되길 바라는 마음에 이야기를 드려봅니다
물론 항상 말씀을 드리듯이 이 방법이 최선은 아닌데요
제일 좋은 최선이 될 수 있으려면 자주 해보고 직접적으로 부딪혀보고 경험해야 합니다
이런 구간들은 시도 때도 없이 정말 자주 나오는 편입니다
그래서 실수 없이 먹으려면 이렇게 노력을 해보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러한 구간들이 생각보다 자주 나오고 있기 때문에 특징에 대해서 이번 기회에 꼭 파악을
해놓으신 되에 자주 먹을 수 있는 나만의 전략을 설정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아직까지 이런 구간 하나 잡을 수 없었다면 이번 기회에 꼭 설명을 통해서 잡아갈 수 있는
기회를 잘 얻어가시길 바라겠습니다

파워볼사이트 파워볼판정단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